사회
넷제로 기후재단, 중부대학교와 ‘기후 환경 글로벌 인재 양성’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22-06-05 16:42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비영리법인 넷제로 2050 기후재단이 중부대학교와 '기후·환경·에너지 문제 해결을 위한 유기적 연대 확립'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습니다.

넷제로 2050 기후재단의 장대식 이사장과 최광석 사무총장, 중부대학교의 이정열 부총장, 이주헌 산학협력단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본 협약으로 양 기관은 기후·환경·탄소 중립에 관련하여 기후학과 개설과 탄소 중립 지원센터의 설립을 기후재단과 함께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또 탄소 중립과 기후위기 대응과 관련하여 긴밀하게 협력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미래세대가 탄소 중립 실천을 생활화하는 글로벌 인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입니다.

넷제로 2050 기후재단 장대식 이사장은 "중부대학교가 글로벌 탄소 중립을 선도하는 특성화 대학으로 발전해 사회 각계에서 탄소 중립을 이룰 수 있는 초석이 되고, 기후변화와 지속가능 발전에 대한 글로벌 소양을 갖춘 인재의 양성을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MBN 정책부 이상주기자]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