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국제부부' 외국인 아내들이 극찬한 한국 제품은 무엇?
입력 2021-06-18 10:43  | 수정 2021-06-18 10:48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사진 = MBN
사진 =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18일(오늘)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외국인 아내들만의 ‘K-아이템’은 무엇?

외국인 아내들이 친정 식구들에게 보내고 싶은 ‘K-아이템’에 대한 흥미진진한 토크가 방영될 예정입니다.

18일(오늘) 밤 11시 방송되는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이하 ‘국제부부’) 4회에서는 외국인 아내들의 친정 식구들도 흠뻑 빠져있는 한국 아이템의 정체가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외국에서 더 열광하는 한국 아이템을 소개하기 위해 국제 아내들이 직접 카메라를 들 예정으로 벨기에 엘랸, 미국 샬린, 러시아 리아나, 캐나다 아히안 그리고 일본 리에가 준비한 물품에 스튜디오는 놀라움으로 가득 찼다는 후문입니다.

아이들과 함께 선물 포장에 나선 종갓집 며느리 벨라루스 알리오나는 딸 아리아가 울음을 터트릴 만큼 탐낸 한국 제품이 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유발합니다.


뿐만 아니라 어린 신부 터키 니다가 부모님을 위해 준비한 K-아이템이 모두를 폭소케 합니다.

특히 박준형은 “나도 저거 안 하는데!”라며 경악했다고 해, 과연 그를 놀라게 한 물품이 무엇일지 호기심을 불러 모읍니다.

그런가 하면 스튜디오에서는 고향에 수출하고 싶은 K-아이템부터 각 나라에서 가져오고 싶은 제도로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집니다.

아히안은 “OOO을 (한국에) 가져오고 싶다”라고 밝혀 출연진들의 폭풍 공감을 이끌어냈다고 합니다.

과연 외국인 아내들이 극찬한 한국 제품은 무엇일지, 모두를 폭풍 공감하게 한 아히안의 이야기는 18일(오늘)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이슈픽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