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북한군은 우리의 적"…윤석열 정부 첫 국방백서에 부활
입력 2022-12-06 07:31  | 수정 2022-12-06 08:26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윤석열 정부의 첫 국방백서에 북한정권과 북한군을 '적'으로 규정하는 표현이 부활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부 소식통에 따르면 다음 달 발간되는 '2022 국방백서' 초안에는 '북한정권과 북한군은 우리의 적'이라는 표현이 담겼습니다.

주적 개념은 지난 1994년 남북특사교환 실무접촉에서 북측 대표의 '서울 불바다' 발언을 계기로 1995년 국방백서에 처음 명기된 뒤 문재인 정부 들어 사라졌는데, 국방백서 초안이 유지되면 6년 만에 되살아나게 됩니다.

[권용범 기자 dragontiger@mbn.co.kr]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