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115억 원 횡령' 서울 강동구청 공무원 긴급체포
입력 2022-01-26 07:00  | 수정 2022-01-26 07:36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서울 강동구청 소속 공무원이 115억 원 상당의 공금을 횡령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강동구청 직원 A씨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업무상 횡령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7급 주무관인 A씨는 지난 2019년 12월부터 작년 2월까지 수십 차례에 걸쳐 구청 은행 계좌에서 자신의 개인계좌로 돈을 이체하는 방식으로 115억원가량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노태현 기자 nth302@mbn.co.kr ]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