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건강
[뉴스7 날씨] 내일 강추위 절정, 서울 -9˚ C…서해안에 눈
입력 2022-11-30 20:05  | 수정 2022-11-30 20:27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강력한 한기가 전국을 뒤덮었습니다. 유례없는 11월의 한파경보인데요, 내일은 이 한파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9도에 철원은 영하 14도까지 떨어지면서 오늘보다도 더 춥겠습니다.

찬바람이 비교적 따뜻한 서해상을 지나면서 눈구름이 발달하고 있습니다. 모레까지 제주 산지에 7cm 이상, 서해안을 따라서 1~5cm의 눈이 소복이 쌓이겠습니다.

한편 건조특보는 나날이 더 확대되고 있습니다. 오늘 동해안에 이어서 서울에도 건조특보가 내려졌는데요, 불조심하셔야겠습니다.

내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낮겠지만, 낮기온은 오늘보다 높겠는데요, 서울이 영하 1도, 춘천 2도에 머물겠습니다.

내일은 남부지방도 영하권으로 출발하겠습니다. 광주가 영하 3도 대구 영하 4도까지 떨어지겠는데요, 낮 기온은 영상권을 보이겠지만, 그래도 종일 춥겠습니다.

여전히 거의 모든 해상으로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물결이 최고 5m 이상으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주말부터 이 강력한 한파는 약간 누그러지겠지만, 당분간 평년을 밑도는 추위는 계속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정예은 기상캐스터)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