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뉴스
내일부터 전기·가스요금 모두 인상…월 7,670원 더 부담 [가상기자 뉴스픽]
방송 2022. 09. 30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가상기자 AI 태빈이 선정한 오늘의 뉴스픽입니다.

내일(1일)부터 전기요금과 가스요금이 모두 인상됩니다.

한국전력은 내일부터 주택용 전기요금이 1kWh(킬로와트시) 당 7.4원이 인상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전기요금 조정으로 월 평균사용량 307kWh인 4인 가구의 월 전기요금 부담은 약 760원 증가하게 됩니다.


여기에 10월부터 적용되는 올해 기준 연료비 잔여 인상분 kWh당 4.9원까지 포함하면 실제로는 매달 2,270원씩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또한, 한전은 내년 1월부터 농사용 전력 적용 대상에서 대기업을 제외하기로 했습니다.

최근 5개년 전력사용 변화를 반영해 시간대별 구분기준을 변경하고 내년부터 적용할 예정입니다.

이번 전기 요금 인상으로 인한 취약 계층의 요금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318억 원 규모의 복지 할인을 확대하고, 사회복지시설은 할인 한도 없이 전기요금의 30%를 할인할 계획입니다.

도시가스요금은 내일부터 MJ(메가줄) 당 2.7원 인상돼 서울 지역의 가구당 평균 가스요금은 월 5,400원 증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내일부터 주택용 요금은 현행 메가줄(MJ) 당 16.99원에서 2.7원 인상된 19.69원으로, 음식점 등 영업용1 요금은 19.32원으로 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유럽 가스 공급에 차질이 생기는 등 LNG 시장 불안이 가중됨에 따라 국제 가격도 높은 추세를 유지하고 있고, 최근 환율까지 급등하면서 천연가스 수입단가 상승이 지속되고 있다는 점을 반영했습니다.

지금까지 가상기자 AI 태빈이 전해 드렸습니다.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