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N 프레스룸
[프레스룸 날씨] 낮동안에도 추위 계속… 동쪽 메마른 날씨
방송 2022. 02. 03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1] 설 연휴가 끝나고, 일상으로 돌아오는 첫날, 매서운 추위가 함께했습니다. 오늘 낮에도 찬 북서풍이 쌩쌩 불며 공기가 따뜻해질 틈이 없겠는데요, 내일이 절기상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이지만, 봄은 아직 멀어 보입니다.

[2] 상황이 이렇다 보니 중부와 경북 북부를 중심으로 한파특보가 내려진 곳이 많습니다. 이들 지역은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졌는데요, 오늘 대관령과 파주, 철원은 영하 13도로 출발했고요, 봉화도 영하 10도에 그쳤습니다. 한낮에는 영상권을 보이겠지만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종일 영하권을 맴돌겠습니다.

[3] 이 강추위는 당분간 계속되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 오늘보다 더 낮겠고요, 토요일에는 영하 10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이 추위는 다음 주 중반은 돼서야 누그러지겠습니다.

[최고] 오늘 한낮에 청주가 2도. 대전이 3도, 대구는 5도에 그치겠습니다.


[주간] 내일과 모레, 서쪽지역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겠습니다.

[클로징]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는 산림청에서 지정한,“봄철 산불조심 기간”입니다. 동해안 지역은 계속해서 건조특보가 발효중인데요, 산불 대부분이 쓰레기 소각이나 담배꽁초 버리기 같은 사소한 부주의로 발생하는 만큼 조금만 더 신경써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청계천 광장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