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 MBN
[인터넷 와글와글] NYT도 주목 'K-헤어롤' 외 2가지 기사 키워드
방송 2021. 11. 23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찍찍이 라고도 부르는 둥근 헤어롤, 아시나요? 요즘 이 헤어롤을 앞머리에 붙이고 다니는 젊은 세대들을 많이 볼 수 있는데요.
이런 모습이 외신의 눈에는 별나고 독특해 보였나 봅니다.
뉴욕타임스가 최근 한국의 ‘헤어롤 문화’를 소개했는데요.
기사에선 "헤어롤이 얼핏 보기에는 과거 미장원에서 했던 구식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그게 그런 게 아니다"라고 분석했습니다.

"실용적일 뿐 아니라, 변화하는 미적 관념을 표현하는 것으로, 세대 차이를 반영한다"고 했는데요.
"과거엔 남의 시선을 의식하는 경향이 있었다면, 요즘 한국의 젊은이들은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덜 신경 쓰고 있다"는 겁니다.
우리에겐 저렴한 가격에 스타일링 하기 편한 도구를,
해외에선 이렇게 사회시대를 반영해 분석해 주는군요.

80명의 강도가 떼를 지어 백화점을 급습했다면, 믿으시겠나요?
미국 캘리포니아주 중부 월넛크릭시의 백화점에서 일어난 일인데요. 마스크를 쓴 괴한들이 명품매장과 소매점의 물건을 싹 쓸어 담고 선반을 부수고 돌아갔습니다.
손엔 쇠지렉대롸 큰 가방을 들고 있었는데, 이들을 저지하기란 쉽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이 중 3명을 붙잡았지만, 나머지 강도들은 미리 준비 해 온 25대의 차를 타고 도주해 버렸습니다.
이렇게 불특정 다수가 약속된 장소에 모여 짧은 시간 약속된 범행을 하고 흩어지는 걸 ‘플래시몹 강도’라고도 하는데,
최근 캘리포니아를 비롯해 미 전역에서 이런 유사한 범죄들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어서 시민들의 불안감도 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미국의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가 연습 영상을 올렸습니다.
차량 전복 사고로 다리에 중상을 입은 지 9개월 만의 근황 소식인데요. 더이상 선수생활이 어려울 거란 전문가들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재활과 치료로 복귀 가능성의 문을 연 건데요.
집 근처 연습장에서 찍은 2초 짜리 짧은 영상에는 처음 사고를 당하고 그가 맞닥뜨렸을 낙심과 이를 극복하기위한 노력이 담겨있는듯 합니다.
우즈가 다음 달 2일부터 열리는 세계 랭킹 포인트가 달려있는 이벤트대회,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 모습을 드러낼 거란 전망도 나오고 있는데요.
전세계 골프 팬들을 열광케하는 우즈의 스윙 영상의 근황 소식이었습니다.

인터넷 와글와글이었습니다.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