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일기예보
[뉴스센터 날씨]태풍 '난마돌' 북상 중…내일부터 제주·영남 해안 강한 비바람
방송 2022. 09. 17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제14호 태풍 난마돌 이 매우 강한 세력으로 발달한 채 북상하고 있습니다. 태풍은 일본을 향해 북서진하다가 월요일 새벽에는 규슈 부근에 상륙하겠는데요. 태풍은 우리나라를 비껴가겠지만, 진로와 가까운 제주와 영남 해안 지역은 태풍의 영향권에 들겠고요. 내일부터 모레까지 강한 비바람이 몰아치겠습니다.

모레까지 예상 강수량은 영남 해안에 많게는 150mm 이상, 제주 산지와 영동에도 최고 10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태풍의 중심과 가장 가까운 시간대인 내일 오후부터 모레 낮 사이 제주와 영남 해안, 영동에는 시간당 60mm 안팎의 강한 비가 쏟아지겠고요. 순간적으로 초속 35m 안팎의 강풍이 불어 들겠습니다.

반면, 내륙은 태풍이 몰고 온 따뜻한 수증기 탓에 때늦은 고온현상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영남과 제주를 제외한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내일도 늦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자세한 내일 기온 살펴보시면 서울은 아침에 23도로 출발해서 한낮에는 30도가 예상되고 대전은 3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남부 지방도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오르겠지만, 동해안 지역은 속초와 울진의 낮 기온이 25도 선에 그치겠습니다.

다음 주 화요일부터는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한낮에도 서늘해지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김다영 기상캐스터)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