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송윤아 "매니저, 백신 3차 접종 후 뇌출혈로 쓰러져"...지정헌혈 요청
입력 2022-01-26 17:57  | 수정 2022-04-26 18:05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현재 응급수술 한 상태로 중환자실에 있어
배우 송윤아가 코로나 백신 3차 접종 후 뇌출혈로 쓰러진 매니저 소식을 전하며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오늘(26일) 송윤아는 인스타그램에 "갑자기 너무 경황이 없어 급히 올린다. 제 매니저 현수 씨가 제주도 여행을 와서 이런 일이 생겼다"며 매니저 누나의 A 씨가 올린 게시글을 다시 공유했습니다.

A 씨는 해당 게시글을 통해 “현수가 3차 접종 후 5일 만에 갑자기 뇌출혈로 쓰러졌다. 분명 3일 전까지 태어나서 처음으로 제주도 간다고 신나 했는데 그곳에서 경련을 일으키고 쓰러져서 지금은 응급수술을 한 상태로 중환자실에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코로나로 인해 피가 많이 부족한 상황이라 혹시 헌혈이 가능하신 분이 계신다면 지정 헌혈을 부탁 드린다”며 도움을 호소했습니다.



이에 송윤아는 "첫 제주 여행이라고 너무 설레했고, 서울 가기 전에 밥이라도 한 끼 먹고 가라고 어제저녁 우리 집에 다녀갔다"며 "오랜만에 먹어보는 집밥이라 얼마나 좋아했는지. 현수 웃는 얼굴이 떠나질 않는다. 그리고 이런 소식을 접하게 됐다. 부디 많은 분들이 봐주시고 도움 주시길 간절히 바란다. 믿기지도 않고 저는 뭘 어찌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디지털뉴스부]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이슈픽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