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타이어,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 오픈
입력 2022-05-25 15:40  | 수정 2022-05-25 16:01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한국테크노링 전경/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테크노링 전경/사진=한국타이어 제공
축구장 125개 면적의 테스트 트랙
급변하는 모빌리티 환경에 대처하기 위해 완공
한국타이어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가 충남 태안군에 아시아 최대 규모 테스트 트랙 ‘한국테크노링’을 열었습니다.

한국타이어는 오늘(25일) 한국테크노링에서 ‘한국타이어 프레스 데이 2022’를 개최하고 한국테크노링 준공식을 진행했습니다.

총 사업비 2300억 원이 투자된 한국테크노링은 축구장 약 125개 크기의 부지면적 126만㎡ 규모의 테스트 트랙입니다.

이곳에서는 타이어 성능 시험, 주행시험은 물론 연구개발까지 이뤄질 예정입니다.

한국테크노링은 총 13개의 다양한 트랙을 갖춘 아시아 최대 규모, 최장 테스트 노면을 보유한 테스트 트랙으로 최고 속도 250㎞/h 이상의 고속주행 테스트가 가능합니다.

전기차나 슈퍼카용 타이어 등의 제품 개발을 위한 타이어 성능 테스트는 물론 컨트롤 타워와 오피스동, 타이어 워크숍, 전기차 충전소 시설도 갖춰져 있습니다.
한국테크노링 전경/사진=한국타이어 제공<br />
한국테크노링 전경/사진=한국타이어 제공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EV, 자율주행 등 모빌리티 시장에서 혁신적인 변화가 빠르게 일어나고 있다. 이에 한국타이어는 급변하는 모빌리티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한국테크노링을 완공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한국테크노링 준공을 통해 본사 ‘테크노플렉스’, 중앙연구소 ‘한국테크노돔’, 최종 테스트베드 ‘한국테크노돔’과 전 세계 8곳의 생산기지로 이어지는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습니다.

향후 한국타이어는 혹독한 환경에서 타이어와 차량의 반응을 테스트해 데이터화 하고, 이를 바탕으로 ‘디지털 트윈 프로세스’를 구축해 미래 모빌리티 연구 등에 응용하는 혁신 기술까지 발전시켜 나갈 예정입니다.

[김영현 기자 yhkim@mbn.co.kr]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이슈픽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