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나토 사무총장 "높은 준비태세 병력 30만 명 이상으로 확대"
입력 2022-06-28 07:40  | 수정 2022-06-28 07:51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이 오는 29~30일 나토 정상회의를 앞두고 "전진 방어를 강화할 것"이라며 높은 수준의 준비태세를 갖춘 병력을 30만 명 이상으로 늘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특정 동맹국들을 방어하기 위한 사전할당 병력, 사전배치 장비 확대 등을 통해 위기 대응 능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나토는 지난 2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동유럽에 추가 병력을 배치해 방위를 강화하고 있는데, 이에 따라 현재 4만 명 규모의 나토 대응군이 8배 가까이 늘어날 전망입니다.

[권용범 기자 dragontiger@mbn.co.kr]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