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고발 사주' 의혹 손준성, 오늘 첫 재판…법정 공방 시작
입력 2022-06-27 07:40  | 수정 2022-06-27 07:48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으로 기소된 손준성 대구고검 인권보호관의 첫 재판이 오늘(27일) 오후 열립니다.

손 보호관은 2020년 4월 총선 정국에서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으로 근무하며 당시 미래통합당 후보였던 김웅 국민의힘 의원과 공모해 총선에 영향을 미치려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는 손 보호관이 소환에 불응한다는 이유로 체포영장을 한 차례, 구속영장을 두 차례 각각 청구했으나 모두 기각되자 불구속 수사 끝에 재판에 넘겼습니다.

[권용범 기자 dragontiger@mbn.co.kr]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