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배틀 인 더 박스' 유도 쌍둥이 조준호·조준현, 자존심 건 외모 테스트 1등은?
입력 2022-01-26 11:16  | 수정 2022-01-26 11:20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사진 = MBN
사진 = MBN '배틀 인 더 박스' 제공
장동민 "한 손은 들어야 하고 싫으면 강물 입수" 폭소 유발 규칙
26일 밤 11시 방송…인플루언서 젤라비·모델 김다영 출연

'유도 쌍둥이' 조준호, 조준현의 자존심을 건 외모 테스트 결과가 공개됩니다.

26일 방송되는 MBN '배틀 인 더 박스'에서는 장동민, 조준호, 한유미, 차수민이 배틀 박스로 친구들을 초대해 집들이하는 모습이 그려집니다. 이날 조준호는 쌍둥이 동생 조준현을, 한유미와 차수민은 인플루언서 젤라비와 모델 김다영을 초대해 식사 대접을 하고, 함께 단체 게임 미션을 수행합니다.

다 함께 저녁 식사를 하던 중, 조준호의 제안으로 번외 게임이 벌어집니다. 장동민은 "식사 중에 죄송한데, 조준호와 조준현을 외모로만 봤을 때 둘 중 누가 더 좋은지 선택 좀 해주세요. 왼손은 조준호, 오른손은 조준현이에요"라고 말문을 엽니다.

이어 "양손 드는 건 없고, 무조건 한 손은 들어야 해요. 혹시 하기 싫은 분은 저 앞에 강물에 입수하시면 돼요. 네 명 모두 입수할 수도 있겠네"라고 덧붙여 모두를 폭소케 합니다.


이를 들은 여자들이 머뭇거리자, 차수민은 "하나, 둘, 셋 하면 무조건 한쪽 팔은 드는 거야"라고 상황을 주도해 모두 투표에 나서게 했고, 그 결과에 모두 경악합니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쌍둥이 외모 1위'는 과연 누구일지 관심이 쏠립니다.

쌍둥이의 자존심이 걸린 외모 테스트 결과는 26일 방송되는 MBN '배틀 인 더 박스'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이슈픽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