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보이스킹' 음색 깡패 최정철 "어머니 나미 위해 준비한 무대"
입력 2021-05-17 14:42  | 수정 2021-05-17 14:43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사진=MBN ‘보이스킹’
사진=MBN ‘보이스킹’

‘보이스킹’ 나미 아들 최정철이 어머니를 위한 무대를 준비합니다.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기획/연출 박태호)은 그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남자 보컬들 간의 진검승부를 담은 프로그램입니다. 매회 레전드를 경신하는 무대들이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으며 호평을 받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5월 18일 방송되는 ‘보이스킹’ 6회에서는 가수 최정철과 배우 임혁이1:1 대결로 맞붙는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킵니다.

그 중 ‘보이스킹’을 통해 13년 만에 가수로 복귀한 최정철은 1라운드 최고 화제의 주인공 중 하나입니다. 바다까지 울린 최정철의 노래는 시청자들로부터 “음색 깡패다”, “보물 같은 목소리다”, “독보적인 실력이다” 등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습니다. 알고보니 레전드 가수 나미의 아들이었던 그는 엄마의 후광없이도 무대에서 빛날 수 있다는 걸 증명했습니다.


이런 그가 2라운드에서는 어머니 나미를 위해 준비한 무대를 펼친다고 해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최정철에 따르면요새 나미는 ‘보이스킹’을 보는 낙으로 산다고.노래로 효도를 하는 기분이라고 밝힌 최정철이 어머니를 위해 준비한 무대는 무엇일지 기대를 모읍니다.

그런가 하면 임혁은 킹메이커 김연자를 생각하며 2라운드 무대에 임했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 이어집니다. 이에 특별한 대상을 그리며 무대를 꾸민 두 사람의 불꽃 튀는 대결과, 그 결과에 호기심이 치솟습니다.

한편 최정철과 임혁의 물러설 수 없는 2라운드 대결은오는 5월 18일 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MBN ‘보이스킹’ 6회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이슈픽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