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말레이시아서 하수구에 끼어있던 800㎏ '통통한' 악어 구출
입력 2020-11-13 10:52  | 수정 2020-11-20 11:03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보르네오섬 말레이시아령의 한 초등학교 하수구에 끼어있던 800㎏의 '통통한' 악어가 구출됐습니다.


오늘(13일) 말레이시아 소방청에 따르면 지난 10일 사라왁주 림방의 초등학교 뒤 하수구에서 4.6m 길이의 거대한 악어가 언제부터인지는 모르지만, 하수구에 끼어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발견된 악어는 바다악어(Saltwater crocodile)로, 현존하는 파충류 가운데 가장 큽니다. 몸길이는 5∼10m, 몸무게는 400∼1천㎏이 넘을 수 있습니다.

사라왁주에는 바다악어 1만3천여 마리가 서식합니다.


출동한 구조대원들은 악어가 하수구에 끼어서 오도 가도 못하는 것을 보고, 다음날 날이 밝자 지게차를 동원해 구조작업에 나섰습니다.

구조대원들은 먼저 악어가 물지 못하게 입을 묶은 뒤 밧줄, 지게차로 끌어올린 뒤 트럭에 실었습니다.

악어는 트럭을 타고 안전한 서식지로 이동해 풀려났습니다.

동네 주민들이 이 모습을 지켜보며 손뼉 치고, 사진을 찍어 SNS에 올렸습니다.

네티즌들은 "저렇게 통통한 악어가 어떻게 초등학교 뒤 하수구까지 들어갔을까?", "얼마나 오랫동안 끼어있었을까?"라며 신기하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이슈픽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