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심우영
40대 여성이 몬 '술 취한 볼보' 분식점 돌진…폭발 같은 충격에 떠밀려
입력 2022-09-20 19:02  | 수정 2022-09-20 19:31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대구에서 40대 여성이 몰던 승용차가 갑자기 분식점으로 돌진해 7명이 다쳤습니다.
직원은 갑자기 터진 폭발 같은 충격에 떠밀려 쓰려졌고 음식을 먹던 손님은 차 앞쪽에 깔려 꼼짝 못했습니다.
운전자는 면허취소 수준의 만취상태였습니다.
심우영 기자입니다.


【 기자 】
분식집 직원이 순대 한 접시를 손님에게 건넨 뒤 뒤돌아 어묵 그릇에 뭔가를 담으려고 다가서는 순간.

흰색 볼보 승용차 한 대가 갑자기 돌진해 들어옵니다.

직원은 강한 폭발 같은 충격에 떠밀리듯 쓰러집니다.


아수라장이 된 어묵 조리기에선 수증기가 피어오르고, 음식을 먹던 손님은 차에 깔려 보닛에 손을 올린 채 옴짝달싹 못합니다.

사고를 낸 차량 앞좌석에서 한 남성이 내리더니, 구호조치도 없이 슬그머니 사라집니다.

오늘 오전 3시쯤, 대구 봉덕동 봉덕시장에서 40대 여성이 몰던 승용차가 분식점을 덮쳤습니다.

▶ 스탠딩 : 심우영 / 기자
- "사고 당시 분식점에는 손님과 직원 등 모두 7명 있었는데요,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습니다."

운전자는 면허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는데, 갓길에 세워뒀던 차를 후진해서 빼려다 기어를 잘 못 조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사고를 낸 여성이 병원 치료를 마치는 대로 과실치상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simwy2@mbn.co.kr]

영상취재 : 김형성 기자
영상편집 : 최형찬
심우영 기자
깨끗한 환경을 만드는 '논두렁' 전문기자입니다.
바닥에 숨겨진 각종 갑질, 비리 등을 논두렁 뒤집듯 훑어드리겠습니다.
기자 세계를 떠날 때까지 참된 기자로 살아가겠습니다.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