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조경진
민화협, 통일정책포럼 개최…권영세 "소통·경청으로 통일 미래 좌표 만들겠다"
입력 2022-09-20 09:00  | 수정 2022-09-20 09:47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가 어제(19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국민과 함께 만드는 통일방안'을 주제로 통일정책포럼을 열었습니다.
권영세 통일부 장관은 대독 축사에서 "윤석열 정부는 소통·경청으로 통일 미래 좌표를 만들겠다"며 "북한 핵개발은 북한 스스로의 아집과 역사적 시간의 싸움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종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은 "남북관계가 어려운 때일수록 통일에 대한 현실적이고 수용 가능한 방안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성민 민화협 정책위원장(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장)의 사회로 진행된 토론에서 학계·언론계 등 전문가들이 참석해 대북정책에 관한 조언과 함께 초당적 관민 고위급 자문기구 설치 등을 제안했습니다.

[ 조경진 기자 nice2088@mbn.co.kr ]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