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황재헌
윤 대통령 오늘 김승겸 합참의장 임명할 듯…박순애·김승희는 '원 구성 주시'
입력 2022-07-04 07:00  | 수정 2022-07-04 07:32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이번 주 본격적인 올해 하반기 국정 운영을 시작하는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 김승겸 합참의장 후보자를 임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교육,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두 명에 대해서는 계속 지지부진한 국회 원 구성 협상을 감안해 고심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황재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이르면 오늘 김승겸 합참의장 후보자를 임명할 예정입니다.

북 미사일 도발이 잇따르고 핵실험이 임박했다는 분석도 나오는 가운데 군 서열 1위 자리를 비워둘 수는 없다는 판단에 따른 결단입니다.

▶ 인터뷰 : 윤석열 / 대통령 (지난달 21일)
- "합참의장 같은 경우는 조금 오래 기다리기는 좀 어려운 면이 있는데 어쨌든 조금 있어 보겠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미 인사청문회 없이 김창기 국세청장을 임명한 바 있는데 김 후보자가 그대로 임명되면 인사청문회 없이 자리에 오르는 역대 첫 합참의장 사례가 됩니다.

여야 원 구성 협상이 여전히 타결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윤 대통령은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와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임명은 조금 더 고심하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 임시국회 본회의가 열려 실제로 야당이 국회의장 선출을 강행할지 등 정국 상황을 조금 더 지켜볼 예정입니다.

여당에서도 김승희 후보자에 대한 부정적인 기류가 있는 가운데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은 지명철회를 요구했습니다.

▶ 인터뷰 : 우상호 /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 "김승희 장관 후보자의 지명을 강행하시면 이 정권의 지지율이 급락할 것이다 하는 점 다시 한 번 강조하고자 합니다. "

윤 대통령은 이번 주초, 김창룡 경찰청장의 사표 수리 여부를 결정하고 김주현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해서도 청문보고서 재송부를 국회에 요청할 예정입니다.

MBN뉴스 황재헌입니다.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