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황재헌
국민의힘 토론 '전직 대통령 수사' 논쟁…"정치 보복?" 윤석열에 공세
입력 2021-10-19 07:00  | 수정 2021-10-19 07:40
  • +
  • 기사 스크랩하기
  • 기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어제 국민의힘 부산 울산 경남 지역 토론회에서는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 수사가 화두로 떠올랐습니다.
수사를 했던 윤석열 후보에 대해 다른 후보들은 정치 보복이 아니었느냐, 통치 행위를 수사한 것이다라며 공세를 펼쳤습니다.
황재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원희룡 후보는 윤석열 후보가 관여했던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수사에 대해 의도를 따져 물었습니다.

▶ 인터뷰 : 원희룡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이명박, 박근혜 대통령을 수사해서 구속시킨 것은 저절로 드러난 정의의 실현입니까? 정치 보복입니까?"

▶ 인터뷰 :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두 분의 전직 대통령에 대한 것을 저희가 이 잡듯이 막 뒤져서 한 것은 아니죠."

홍준표 후보도 박 전 대통령이 2016년 총선의 공천에 불법 관여한 혐의로 수사받은 것에 대해 통치 행위인지, 법 위반이었는지 물었고 윤 후보는 대통령이 정치적 중립을 위반한 실정법 위반이라고 답했습니다.

윤 후보에게 비리 의혹이 많다는 홍 후보 지적에 대해서는 신경전이 벌어졌습니다.

▶ 인터뷰 : 홍준표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외신 보도에 따르면) 비리 후보들이 나와서 국민 상대로 대선 후보라고 설치는 것을 보니 오징어게임처럼 돼 가고 있다."

▶ 인터뷰 :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읽진 않았습니다만 그게 홍 후보님도 해당되는 것 아니겠습니까?"

▶ 인터뷰 : 홍준표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그걸 갖다가 이재명 후보하고 윤석열 후보 이야기인데, 거기 왜 나를 끌고 들어가요? 됐습니다."

'증세 없는 복지'에 대한 논쟁도 이어졌습니다.


▶ 인터뷰 : 유승민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 "복지수요는 뻔히 보이는 것 아닙니까? 어떻게 세금을 한 푼도 안 늘리고, 윤 후보님도 소득세 법인세 증세를 인정하셨거든요? "

후보들은 내일 당원 비율이 높은 대구 경북 지역 토론회에서 더욱 치열한 공방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황재헌입니다.

기사에 대해 의견을 남겨주세요.


MBN 네이버 구독 배너
MBN APP 다운로드